바로가기 메뉴

내당한우 강남직영점

내 안에 한우 있다 - 강남 핫플 [내당 한우] 방문 후기

2019.12.30

 

12월이 되니 연말 분위기도 물씬 나고, 괜스레 올 한해 수고한 나에게 선물이 주고 싶더라고요.

이것저것 고민해보다가 한우를 먹기로 했어요. 서울에 많고 많은 한우 맛집 중에서 제가 고른 곳은 [내당 한우]!!!

내당 한우집은 충청남도 홍성에 있는 본점에서 나온 강남 직영점인데요. 본점은 무려 맛있는 녀석들에도 나온 검증 받은 한우 맛집이라고 해요. 벌써 영양 보충되는 느낌! 한우 먹을 생각에 하루 종일 싱글벙글♬ 

 


 

배도 고픈데 위치가 안 좋으면 아무리 맛집이라도 가기 힘들잖아요? 

그런데 [내당 한우]는 신논현역 3번 출구에서 도보로 5분도 안 걸려요. 정말 가깝더라구요. 

길 찾기 어플로 검색해 가다 보면 누가 봐도 고깃집처럼 생긴 가게가 보입니다. 이미 역부터 고기 냄새가 나요. 

그런데 내당한우라고 안 써져 있고 홍성 고깃집이라고 쓰여 있어서 여기가 맞나? 고민했는데요. 

고민 버려두세요. 거기가 맞아요. 내당 한우 = 홍성 고깃집이니까 고민하지 마시고 간판 보이면 들어가세요^^

 


   

가게에 들어가면 입구부터 벽면 가득 방송 출연 기사와 유명인들의 사인이 걸려있어요. 이거야말로 맛집 인증 아닌가요? 저만 그런가요? 유명인들이 많이 찾은 음식점은 더 맛있는 것 같아요.

 


 

가게 들어가면 가격표가 엄청 크게 붙어있어요. 메뉴가 다양해서 뭐 먹을지 엄청 고민이 되더라고요.

“오늘 뭐 먹지?”라는 메뉴가 딱 제 마음과 같아서 주문하려고 했는데 하필 오늘 송년회 시즌이라 “오늘 뭐 먹지” 부위 고기가 떨어졌다고 하더라고요.ᅲᅲ 그래서 홍고집 스페셜 1인분이랑 꽃등심 1인분을 시켰어요. 

참고로 오늘 뭐 먹지 메뉴는 안창살, 새우살, 치맛살, 갈빗살, 알등심이구요, 홍고집 스페셜은 갈빗살, 치맛살, 제비추리입니다.

 


 

원산지 보이시나요? 저 대충 쓴 글씨 안에서 느껴지는 국.내.산.한.우.의 위엄.

믿고 먹어야지요. 무려 홍성에서 온 한우인데요bbb

 




송년회 시즌이라 가게가 시끌벅적했는데요, 저는 미리 예약을 해서 그런지 룸에 자리를 잡아주셨더라고요.

넘치는 사장님의 센스에 감동해버렸어요. 




 

고기를 주문하고 얼마 후에 기본 찬이 세팅되었어요. 기본 찬들도 괜찮더라고요. 

고구마 샐러드는 완전 고구마 무스였어요. 너무 맛있어서 나오자마자 다 먹어버렸어요. 

상추 겉절이는 보기에 짤 것 같았는데 하나도 안 짰어요! 고기랑 딱 어울리더라고요. 

그리고 특이하게 삼을 주더라고요. 저는 친구와 둘이 갔는데 하나씩 먹으라고 삼 두 개를 받았어요. 

저나 친구나 삼을 처음 먹어보는데, 한입 먹고 너무 써서 많이 안 씹고 두 번 만에 다 먹어버렸어요. 

입에 쓴 약이 몸에 좋다고 몸에 좋은 거라 생각하니까 써도 다 먹어지더라고요. 



 

짜잔-★

기다리던 고기가 나왔어요. 가운데 있는 게 꽃등심이고요. 주변을 둘러싸고 있는 게 스페셜 모둠이에요. 

고기가 딱 봐도 너무 싱싱해 보이지 않나요? 적당한 마블링과 탄력 모든 게 완벽한 한우였어요.



 

숯불 위에서 구워지는 한우의 영롱한 자태를 보세요.

고기 맛을 해치지 않기 위해 고기 굽는 걸 특별히 더 신경 썼어요. 혹시라도 탈까 봐 고기에서 눈을 떼지 못했습니다.

불이 세서 고기 두 번 뒤집으면 바로 먹어도 되겠더라고요. 

 



 

말이 필요 없는 맛 알죠? 그냥 먹어도, 명이나물에 싸먹어도, 기름장에 싸먹어도 말이에요.

먹을 때마다 친구와 감탄사를 연발했어요. 한입 씹을 때마다 입안 가득 터지는 육즙이 제대로였거든요.

 


 

 

친구랑 둘이 2인분을 정말 순식간에 해치웠어요. 그만큼 너무 맛있었고 부드러웠어요. 입에 넣는 순간 사라지는 고기 매직★.
평일에 퇴근하고 간 거라 원래도 배가 많이 고픈 상태였어요. 2인분으로는 부족해서 고기를 추가로 시켰어요.

 


 

다시 처음으로 돌아간 것 같은 기분^^ 아까 먹은 고기는 이미 기억에서 사라진지 오래예요.

친구랑 말했어요. 이게 첫 고기라고. 고기로 에피타이저 먹고 고기로 본식 먹는 거라고요..

그만큼 고기가 먹어도 느끼하지 않고 깔끔하게 잘 먹혔어요.

 


 

서비스로 육사시미를 받았어요. 오늘 들어와서 싱싱하다고 강조하셨어요. 

원래 육회를 별로 안 좋아하는데 이건 진짜 너무 쫄깃하고 딱 봐도 싱싱해서 맛있게 먹었어요.

육회 특유의 비린 냄새도 없고 마치 찹쌀떡 먹은 것처럼 쫄깃했어요.

 



 

한우를 맛있게 먹고 나가는데, 문 앞에 후식으로 커피와 요구르트까지 준비되어 있었어요. 마지막까지 사장님의 섬세함이 보이죠?

 

내당 한우는 신논현 3번 출구에서 걸어서 5분 거리에 있어요!

질 좋은 한우가 먹고 싶을 때, 특별한 저녁을 즐기고 싶을 때 내당 한우 어떠세요?

 

 

판매점 정보

  • 내당한우 강남직영점

    주소
    서울 강남구 논현동 198-10
    전화
    02-545-3932
    영업시간
    10:30 ~ 22:30
    • 가격 추천 58
    • 맛 추천 53
    • 친절 추천 51
    판매점 자세히 보기